Starbucks UX
Renewal

Client : Starbucks

/

Service : UX Planning , GUI Design

Situation

스타벅스는 브랜드 가치의 상승과 더불어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여기에는 디지털 비즈니스가 큰 몫을 담당했는데요. 사회가 급변함에 따라 디지털 비즈니스에 요구되는 기능과 서비스 또한 다양화되고 복잡해지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런 환경 속에서 스타벅스 고객들이 온/오프라인 모두에서 보다 만족스러운 사용자 경험을 가질 수 있도록 기존 모바일 플랫폼의 리뉴얼 필요성이 대두 되어 현재 프로젝트의 수행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Strategy

이번 프로젝트를 수행함에 있어 가장 중요하게 다루었던 키워드는글로벌 가이드아이덴티티였습니다. 사실 위의 두 가지 키워드는 실무적인 입장에서 아주 상반되는 개념입니다. 글로벌 가이드를 지키고자 하니 스타벅스 코리아만의 아이덴티티를 만들어내기 어렵고, 스타벅스 코리아만의 아이덴티티를 부여 하자니 글로벌 가이드에 위배되는 상황이 발생하게 되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디자인 요소(컬러 칩, 톤앤매너, 아이콘 등)는 글로벌 가이드를 철저히 따르되 UX에서 변화를 주는 것으로 방향을 잡게 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음료를 주문할 때 메뉴 상의 음료(카테고리 분류)와 주문(퍼스널 옵션 포함)의 동선을 완전히 분리하고, 각각의 접점을 버튼 또는 마이크로 인터렉션을 통해 연결해 주는 등의 장치를 마련하는 등 다른 나라의 스타벅스에서는 사용하지 않는 UX와 동선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이를 통해 표면적으로는 글로벌 가이드를 철저히 따르되 스타벅스 코리아만의 유니크한 UX를 제공할 수 있는 아이덴티티를 확립할 수 있었습니다.

interface

사용자 친화적 인터페이스

하단 메뉴 바 제공을 통해 기존에 불편한 포인트로 지적되던 메뉴 간 이동을 개선하였습니다. 전반적인 이미지와 텍스트를 키우고 여백을 확보하여 사용자로 하여금 조금 더 시원한 느낌을 받을 수 있게 했습니다. 사이렌오더 시 주문 과정이 허들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주요 결정 단계를 나누고, 각 단계 별 선택을 아이콘 또는 색상을 통해 명확히 인지할 수 있도록 배려했습니다.

Apply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대한민국 초격차 UX 디자인 파트너 라이트브레인에서 UX/UI의 전문가의 꿈을 펼쳐나갈 우수한 인재를 모집합니다. 

        Request Project

        우리의 혁신은 사용자들의 숨은 니즈를 찾는것에서부터 시작합니다. 라이트브레인만의 정교한 리서치 설계와 프로세스 방법론을 통해 혁신적인 전략을 도출하고 내부 전문가 집단의 경험과 수행력을 더해 국내 최고의 UX 디자인 서비스를 제공합니다